자유게시판입니다.

제 18기 제자훈련 초급과정 (3)

김용진, 2016-10-23 00:44:55

조회 수
432
추천 수
0
만약 제가 있는 공동체에 모든 것을 불평하고 꽉 막힌 사람이 있다면

저는 그 사람을 가까이 하고 싶어하지 않을 것 입니다.

그런 사람이 옆에 있다면 괜히 기분만 상할 것 같고,

그러한 단점을 저도 모르게 닮을지도 모르니까요.

무엇보다도 중요한 것은 그 사람은 앞으로도 그렇게 살테니까요. 여태까지 그래온 것처럼

사람이 변하는 건 정말 쉽지 않은 일 같습니다.

불가능 한 것은 아니지만 정말 많은 시간, 노력이 들어가는 것 같아요.

절대 변하지 않는 남자 행크의 이야기에서

사람들은 그를 위해 아무것도 하지 않았습니다. 그가 변하지 않을 거라고 이미 단정 지은 것이죠.

이 이야기를 보고 함부로 단정 짓는 태도에 대해 생각을 많이 하게 되었습니다.

행크와 같은 경우가 아니더라도 도움이 필요한 사람에게는

직접 행동으로 도움을 줘야겠다는 생각이 들었습니다.



우리는 더욱 특별해 지고 싶은 것 같습니다.

그래서 외적으로 변화하기를 원하고,

그리스도인과 비그리스도인을 차별하기 위한 기준을 찾으려고 하는 것 같아요.

하지만 이러한 욕심 때문에, 남들에게 있어 보이기 위해

이른바 크리스천 코스프레를 한 건 아닌지 다시 한 번 돌아보게 되었습니다.

그리고 외적인 변화보다 나의 중심에 무엇이 있는지,

사랑할 수 있는 능력과 같이 내적인 변화가 훨씬 더 중요하다는 것을 다시 느끼게 되었습니다.



신앙생활 하는데에도 기복이 있는 것 같습니다. Up일 때도 있지만 Down일 때도 있는 것 같아요.

극심한 운동 후에 휴식이 필요한 것처럼 Down 이라고 해서 영원히 내려가는 것은 아닌 것 같아요.

그 시간은 더 많이 Up하기 위한 시간인 것 같습니다.



우리가 목표를 잃지 않고, 내적으로 크고 꽉찬 사람이 되는 것,

이것도 신앙생활을 하는 이유 중에 하나 인 것 같습니다.

물론 그 성장은 개인의 노력으로는 절대 될 수 없는 것이고요.

훈련을 해야만 성장을 기대할 수 있는 것 같아요.

이번 제자 훈련을 통해 그런 성장이 이루어졌으면 좋겠습니다.

3 댓글

JOY / 김영자

2016-10-29 21:00:38

"사랑할 수 있는 능력과 같이 내적인 변화가 훨씬 더 중요하다는 것을 다시 느끼게 되었습니다." 말 참 멋집니다^^
내면세계가 풍성해지고 속사람이 더 아름다워 질 용진이가 기대됩니다~
용진이는 현재 삶의 상황은 다운처럼 보일지 몰라도 영적으론 업인것 같네요~
목표를 잃지 않고 내적으로 꽉찬 사람이 될거예요~ 믿습니다.
하나님 안에서 무럭무럭 자라요~
용진이랑 깊은 대화 할 그날 기대합니다~

민승현

2016-11-04 19:26:50

용진이의 중심에 예수 그리스도와 성령님이 함께하셔서

내적인 변화를 통해 외적으로 변화되어 증거할 것을 믿어요!


제자훈련을 통해, 내적인 변화의 씨앗이 잘 심겨지길 바라고 기대해요~ ^^

평강

2016-11-11 13:27:05

사람이 변화하기란 쉽지 않습니다. 

그러나 용진형제님은 변화의 중심이 본인이 아닌 하나님 이시라는 것을 너무나도 잘 알기에 

하나님께서 변화 시키실 것입니다.

용진 형제님의 내적, 외적 성장을 기대하며 기도합니다. 

Board Menu

목록

Page 26 / 26
Statu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
  7

희철오빠 생일 축축축!!!! :)

12
  • file
신새/신새론 2011-02-26 777
  6

[프리뷰]담임목사님배 영다니엘 농구리그…

10
  • file
찐콩/김진홍 2011-02-25 726
  5

[칼럼] 결승진출을 확정지은 팀들의 비…

8
찐콩/김진홍 2011-02-25 831
  4

주목해주세요~!! 담임목사님배 영다니엘 …

5
가숭이/요셉 2011-02-24 639
  3

긴급 poll!! 자신의 컴퓨터 해상도를 선…

8
퓨어쭘s/백주미 2011-02-24 747
  2

'슉슉슉 결승 진출 확정!' 外...2주차 …

10
  • file
찐콩/김진홍 2011-02-24 636
  1

승연 언니의 생일을 축하합니다!!

18
규휘奎輝/김해린 2011-02-23 705